default_setNet1_2

전라남도,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유지, 일부 시설 방역수칙 강화

기사승인 2020.11.30  21:23:23

공유
default_news_ad1

- 순천시는 2단계 유지, PC방‧극장‧멀티방 음식섭취 금지 예정

article_right_top

정부에서는 11.29(일) 중대본 회의를 통해 12.1(화)부터 2주간 비수도권 전역을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로 상향 조정하고, 위험도가 높은 지자체는 자체적인 추가 격상과 업종별 방역수칙을 강화하도록 권고하였다.

이에따라 전라남도는 현재의 도내 확진 상황과 방역시스템 가용 역량을 감안하여, 지난11.24(화)부터 적용해오던 1.5단계 기준을 유지(순천시는 2단계)하기로 결정하였다.

다만, 전국적인 확진자 증가와 도내 확진자가 지속됨에 따라 강화된 조치로, 1.5단계부터 음식 섭취가 금지된 노래연습장의 경우처럼, PC방, 멀티방, 극장에 대해서도 사업장 내 음식 섭취를 금지할 예정이다.

더불어, 방역 현장의 경각심 강화를 위해 도, 시군, 공공기관, 민간사회단체 등이 참여하는 코로나19 방역 동참 캠페인을 12월 한달간 대대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안병옥 도민안전실장은 “거리두기 단계 격상 시 경제 위축과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 되므로 우리도가 1.5단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도민들께서 불필요한 외출과 이동을 자제, 모임과 대면 접촉을 최소화, 언제 어디서든 마스크를 꼭 착용, 아프면 검사받고 집에서 쉬기, 연말연시 모임자제를 반드시 실천해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정경화 기자 jkhky@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