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양시, 호남국제관광박람회장에서 관광지 홍보 나서

기사승인 2020.10.22  21:27:33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 시대 ‘슬기로운 광양여행’, ‘광양에 와야할 10가지 이유’ 집중 홍보

   
 

광양시가 호남국제관광박람회에 참가해 코로나 시대 맞춤형 광양 관광지 알리기에 나선다.

시는 오는 23일부터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3일간 열리는 호남국제관광박람회에 참가해 관광객들을 직접 만나 광양관광 마케팅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코로나 시대 ‘슬기로운 광양여행’과 ‘광양에 와야 할 10가지 이유’ 등을 집중 홍보한다.

또한, 올해 한국관광공사 야경경관 100선에 선정된 구봉산전망대와 느랭이골 자연휴양림, 해오름육교 등 야간관광자원도 적극 알릴 계획이다.

아울러, 하반기 도(道) 추천 관광지로 선정된 매천 황현 생가 및 역사공원, 옥룡사지 동백림 등도 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여행지로 선보인다.

광양불고기, 광양닭숯불구이, 섬진강재첩 등 광양의 자연과 역사가 오롯이 베인 음식으로 방문객들의 입맛도 사로잡을 전략이다.

김미영 관광마케팅팀장은 “이번 박람회가 건강과 안전이 가장 우선시 되는 코로나 시대에 산, 강, 바다 등 청정 광양 관광의 숨은 매력을 재발견하고, 휴식과 힐링의 웰니스 관광도시로 브랜딩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아름다운 광양의 야경을 통한 체류형 관광기반 강화로 지역경제도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호남국제관광박람회는 문화체육관광부,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한국관광협회중앙회 등이 후원하고 호남국제관광박람회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호남 최대 국제박람회다.

올해는 한국주재 각국 대사관, 기관·지자체 등 5개국 120개사 300부스에서 여행상품, 관광벤처, 지역특산품 등 다양한 관광 관련 콘텐츠를 선보인다.

정경화 기자 jkhky@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